3/1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스포츠서울]레이싱 겸 뷰티 모델 윤체리가 거울 셀카를 선보였다.윤체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경기장 가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사진에서 윤체리는 레이싱걸 유니폼을 입고 거울에 비치는 자신의 모습을 담았다. 짧은 의상 사이로 건강미 넘치는 매력을 자랑했다.가는 허리라인과 풍만한 볼륨감이 눈길을 사로잡는다.한편 170cm의 큰 키와 35-24-35의 호리병 몸매로 비키니와 란제리에 최적화된 모델로 평가받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