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 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6

[스포츠서울] 치어리더 김한나가 순백의 비키니 자태를 뽐냈다. 김한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또 가고 싶다. 언제쯤이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한나는 야외 수영장에 몸을 담근 채 푸른 산을 배경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아이돌 못지않은 과즙미 넘치는 미소가 훈훈함을 자아낸다. 비키니로 볼륨 몸매를 과감히 드러낸 모습이 인상적이다. 한편, 김한나는 기아타이거즈의 치어리더로 사랑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