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 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1

[스포츠서울 글·사진 | 이주상기자] 15일 서울 구로구 신도림 테크노마트에서 열린 AFC(엔젤스파이팅챔피언십) 17에서 엔젤걸인 유리안이 포토타임을 소화하고 있다. 173cm의 늘씬한 키와 매혹적인 외모를 자랑하는 유리안은 한국 최고의 모터스포츠 대회인 CJ슈퍼레이스의 대표모델로 데뷔하며 모델일 시작했다. 15번째 대회부터 엔젤걸로 발탁돼 케이지에서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유리안은 21만 명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