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2

[스포츠서울 이주상기자] ‘서킷의 요정’ 박지은이 최근 자신의 SNS에 짙은 자주색의 모노키니를 입고 자태를 뽐냈다. 특히 박지은은 사과처럼 빛나는 탄탄한 엉덩이를 강조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163cm로 모델로서는 크지 않은 박지은이지만 36-23-36의 완벽한 라인과 요정을 연상시키는 환상적인 미모로 ‘청순 베이글녀’, ‘서킷의 요정’ 등으로 불리며 수많은 남성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