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 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스포츠서울 글·사진 이주상기자] 한국을 대표하는 코스프레 모델 강윤진이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부산에 위치한 종합전시관 벡스코에서 열린 ‘G-STAR 2019(이하 지스타)’에서 랑그릿사의 캐릭터인 레이첼로 변신했다. 강윤진은 게임의 주인공인 레이첼이 현실에서 나타난 것처럼 100%의 싱크로율을 자랑했다. 강윤진은 고교 시절부터 게임과 애니메이션에 빠져있다 급기야 코스프레 모델까지 진출하게 됐다. 강윤진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