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 3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1

[스포츠서울 | 이주상기자] ‘이열치열(以熱治熱)’전 세계를 강타하고 있는 이상 고온의 열기에 UFC 옥타곤걸 아리아니 셀레스티가 뜨거운 모노키니를 입고 수많은 남성 팬에게 시원함을 선사했다. 셀레스티는 최근 자신의 SNS에 갈색 계열의 레오파드 모노키니를 입은 사진을 게시한 후 ‘잔인한 여름’이라는 글도 올리며 근황을 전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육감적인 용모를 자랑하기라도 하듯 진한 ...